하늘이 낸 세상 구원의 공식

인간이 완성 되고 인류가 하나 되는 방법, 마음의 공식

하늘이 낸 세상 구원의 공식 한글표지

출  판 : 2005년 4월 한국어 초판 발행
2015년 4월 한국어 양장 개정판 발행
표  지 : 양장제본
판  형 : 신국판 / 324p
번  역 : 영어

 

책 소개

“이 세상에 사는 사람들은 모두 다 자기 마음속에 가진 만큼 말하고 행하고 산다. 지금 사는 모양이 곧 자기의 마음의 표현인 것이다….”

-머리말 중에서

우명 선생은 지금 사는 내 모습이 바로 내 마음의 표현이란 말한다. 즉, 우리가 지금 사는 이 세상은 세상 사람들의 마음이 그대로 드러난 것이라는 말이다.
‘행복하고 따듯하고 아름다운 세상…’ 인류 모두가 바라지만 실제 현실은 어떠한가.
우리가 꿈꾸는 그런 이상적인 세상과 같다고 보기는 어려울 것이다.
우명 선생은 그런 세상은 ‘마음을 비워 진리인 본성을 회복할 때 이뤄진다’고 말한다. 바로 우리 한 사람 한 사람이 진정한 마음의 평화를 이룰 때 비로소 가능하다는 것이다.
문제는 방법이다. 이 또한 우명 선생은 아주 명쾌하고 쉽게 설명한다. 이른바 ‘진리가 되는 공식’이다.

우명 선생이 이야기하는 공식은 매우 간단하다. 뺄셈만 할 수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알 수 있다. 우주에서 내 몸과 마음을 빼고(버리고) 내 관념 속에 있는 망념의 우주마저 없애면 진리인 허공만 남고, 이 허공인 우주의 몸 마음으로 나면 그것이 바로 진리 자체이기에 영원히 행복한 삶을 살게 된다. 즉 우리가 태어난 이유와 목적은, 그렇게 자기 속에 갇힌 자기만의 세계에서 벗어나 본래의 참마음으로 참세상에서 사는 것이고, 그것이 구원이라는 것이다.

“진리가 되는 공식이라니, 생각이나 해봤겠는가!”
2005년 초판 발행 당시, 독자들의 놀라움은 컸다. 진리와 깨달음, 그 심오하고 무거운 이야기를 공식 하나로 정리한 것은 물론, 그 공식이 나오기까지의 배경과 이유 또한 아주 진솔하게 써 내려갔기 때문이다. 그 후 독자들의 한결같은 관심을 받아온 본 저서는, 2015년 봄 양장 개정판으로 새롭게 출간되었다.

 

책 이야기

사람이 모여 사는 곳에는 언제나 인간의 힘으로 해결할 수 없는 고통과 죄의 문제가 따라왔다. 때문에 사람들은 언젠가 인간사의 모든 고통과 슬픔으로부터 완전히 벗어난 완전한 세상, 낙원이 이루어지기를 꿈꾸었다. 이 책은 이러한 구원의 개념을 매우 명쾌하게 설명해 준다.

저자는 구원이라는 것은 사람을 참인 진리가 되게 하는 것이라 말한다. 진리란 언제나 변함없는 하늘 자체의 마음이며, 그 진리가 되는 방법을 하나의 ‘공식’으로 명쾌하게 제시한다.
이렇게 뜻을 알고 보면 <하늘이 낸 세상 구원의 공식>이라는 다소 어려운 제목에도 고개가 끄덕여진다.
즉 인간이 구원 받으려면 인간의 마음세계를 다 버려야만 하는데, 그 방법을 저자만의 공식으로 풀어내고 있는 것이다. 우명 선생이 말하는 세상 구원의 공식은 매우 간단하다.

“우주에서 내 몸과 마음을 빼고 내 관념 속에 있는 망념의 우주마저 지우면 진리인 우주허공만 남고, 이 허공인 우주의 대영혼으로 나면 그곳이 바로 천국이고 영원히 산다. 마음을 버리면 본성을 되찾고, 상대는 물론 세상과 하나가 된다.”

지금까지 우리는 천국, 혹은 극락은 죽어서 가는 곳으로 막연히 생각해왔지만, 천국은 죽어 가는 곳이 아니라 살아서 구원되어, 즉 진리가 되어 사는 것이 천국에서 사는 것이며, 그 천국이란 다른 곳이 아닌 바로 이 세상이라고 알려준다.
창조주가 창조하신 이 세상 이대로가 천국이건만, 사람이 이 세상에 살지 못하고 허상인 자기 마음세상 속에 살고 있기 때문에 천국을 보지도 못하고 알지도 못했다는 것. 따라서 인간이 스스로 만든 자기 마음세상과 그 속에 살고 있는 자기를 다 버리고 원래의 세상으로 나오는 것이 바로 구원이며, 그 원리와 방법을 ‘빼기 공식’으로 설명해준다.

또한 저자는 이렇게 인간이 본성을 회복하고 참인 진리가 되는 길만이 인류가 잘살 수 있는 유일한 대안이며, 이 빼기 공식을 통해 그것이 가능할 것임을 힘주어 말하고 있다.
실제로 책을 읽다 보면 지금까지 알아왔던 모든 현학적이고 모호한 이론들과는 전혀 다른, 인간의 마음세계에 대한 명확한 분석과 새로운 차원의 이야기를 확인하게 된다.

그동안 진리를 이야기하는 책들은 많다. 그러나 진리가 되어 살게 하고, 세상이 하나가 되게 하는 책은 없었다. 우명 선생의 <하늘이 낸 세상 구원의 공식>은 내 마음세계로부터 벗어나 참이 되어 사는 방법을 제시하는 유일한 저서가 될 것이다.